진안군치매안심센터, 코로나19 고위험치매환자 돌봄 서비스 제공

- 진안군, 치매환자 돌봄 서비스망 더 촘촘히 -

작성일 : 2020-03-16 17:00 수정일 : 2020-03-20 15:00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진안군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서비스 공백이 우려되는 치매 어르신 가정에 대해 기초 돌봄 서비스 시행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사진 - 진안군 제공]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경로당과 복지관, 치매안심센터 등 사회복지 이용시설의 운영 중단 장기화로 홀몸 노인과 취약계층 돌봄 서비스가 일부 제한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진안군치매안심센터는 쉼터 프로그램 참여 노인과 고위험군 치매노인에게 안부 전화를 실시하여 건강 상태와 생활 실태를 확인하고 있으며, 전화 연락이 되지 않는 치매노인의 경우 가족과 지역사회 연락 체계를 이용하여 최대한 기초 돌봄 보장 서비스 공백이 생기지 않도록 최 일선에서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또한 코로나19 감염 불안 스트레스를 받는 치매노인들을 위해 감염예방 수칙 안내와 말벗 활동으로 정서적 안정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와 외출 자제 등으로 치매환자의 돌봄에 필요한 물품을 제때 지원받지 못해 어려움에 처한 경우에는 직원 안전 확보와 서비스 이용으로 인한 감염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대비 상황에서 대상자 치매 상태에 맞는 조호 물품을 직접 제공하고 있다.

이임옥 진안군 치매안심센터장은 “코로나19의 지역 확산을 막기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으며, 코로나19로 인해 제대로 보살핌을 받지 못하는 사각지대 치매 어르신을 위해 촘촘한 사회 안전망을 확충하고 돌봄 지원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수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진안군 #치매안심센터 #코로나19 #코위험성치매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