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군, 민원담당공무원 대상 심리상담 프로그램 운영

- 무주군, 직원들 마음 보듬는다! -

작성일 : 2020-03-23 10:30 수정일 : 2020-03-31 16:06 작성자 : 문성일 기자

- 진단지를 통한 검사 및 상태 진단
- 맞춤형 상담 진행
- 민간 전문기관 위탁 상담도 진행 방침

[사진 - 무주군 제공]

 


 

무주군이 대민업무를 담당하는 공무원(본청 및 읍면)들을 대상으로 심리상담 프로그램을 운영해 눈길을 끌고 있다.

이 프로그램은 고질 민원과 대민업무 부담이 큰 민원 공무원들의 정서적 안정을 도모해 업무 효율을 높이고 주민들이 느끼는 행정 만족도와 신뢰도 역시 향상시킨다는 취지에서 운영하는 것으로, 상담은 군청 민원실에 마련된 상담실에서 심리상담사 1급 자격을 갖춘 장효순 행정복지국장이 직접 진행한다. 상담을 의뢰한 공무원들은 진단지를 활용해 심리검사를 받은 후 상태에 따른 맞춤형 개인 상담을 받게 된다.

장효순 국장은 “지난해 8월부터 50여 명과 상담을 진행했다”라며 “일선에서 우리 공무원들이 느끼는 피로감이나 스트레스가 생각보다 커서 우선 이를 해소시키는데 주력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아울러 “상담을 통해 직원들의 자존감과 업무 자신감이 함께 상승할 수 있도록 정성을 쏟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무주군은 청 내 상담 외에도 전문기관 위탁 검사 및 상담도 병행할 계획으로 올해는 4명(인당 25만 원 3회)을 지원한다. 3월 중 대상자를 선정해 상담 쿠폰을 발행할 예정이다.

공무원들은 “민간 전문 상담 센터도 이용할 수 있다고 해서 신청을 해볼까 고민 중”이라며 “내 상태에 대한 정확한 진단과 처방을 통해 여러 가지로 위축돼 있는 자신을 좀 끌어올리고 싶다”라고 전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무주군 #심리상담프로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