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하진 전북도지사, 보건의날을 맞아 보건 공무원에게 감사 서한 전달

보건공무원, 전북‧대한민국 살리는 영웅

작성일 : 2020-04-10 15:57 수정일 : 2020-04-13 11:27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송하진 전라북도 도지사

제48주년 보건의날을 맞은 7일 송하진 도지사가 코로나19에 맞서 최일선에서 고군분투하는 보건 공무원들에게 서한문을 보내 경애와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송하진 지사는 이날 도내 보건 관련 공무원 1,605명에게 보낸 감사 서한문을 통해 “코로나19로 엄중하고 힘든 시기에 맞는 보건의날을 더욱 뜻깊게 생각한다"라며 “오늘도 현장에서 고군분투하고 계신 보건 공무원 여러분께 깊은 존경과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말했다.

송 지사는 “2015년 보건 공무원들의 전문성과 헌신적인 노력으로 메르스를 극복한 저력이 있는 우리는 다시 코로나19와 맞서 싸우고 있다"라며 “5년 전에도, 지금도 현장의 최일선에는 보건 공무원 여러분이 있다"라고 치하했다.

송 지사는 “현재까지 우리 도의 확진자 수가 적은 것은 여러분의 전문성과 헌신적인 노력 덕분이다"라며 “마스크 자국이 깊게 새겨진 여러분의 모습이 그 어느 때보다 숭고하게 느껴진다"라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19를 겪으며 대한민국 방역과 의료 수준에 세계가 놀라고 있는 것은 사명감 하나로 현장을 지키고 계신 여러분께 세계가 보내는 찬사와 신뢰이기도 하다"라며 “여러분이 전라북도와 대한민국을 살리는 영웅이자 희망이다"라고 치켜세웠다.

하지만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1만 명을 넘어서는 등 확산세가 수그러들지 않는 현실에 대한 우려를 전하며 끝까지 최선을 다해달라는 당부도 했다.

송 지사는 “해외 입국 도민 중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고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도 2주 연장돼 아직은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는 상황이다"라며 “사랑하는 가족과 동료, 이웃들이 소중한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방역과 의료 현장에서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송 지사는 “코로나19를 물리치는 그날, 여러분과 함께 손 맞잡고 환하게 웃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며 “여러분의 가족 모두의 건강과 행복을 기원한다"라고 편지를 끝맺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송하진 #도지사 #보건의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