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여행·관광업계 147개 업체에 최대 400만 원에 홍보·마케팅 지원

작성일 : 2020-04-13 10:55 수정일 : 2020-04-13 21:39 작성자 : 문성일 기자

군산시청

군산시가 코로나19 확산 여파에 따른 관광객 감소와 소비심리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광업계 지원에 나선다.

군산시는 총사업비 4억 4,100만 원을 투입해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인해 심각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여행 업체를 비롯한 관광업계를 위해 홍보·마케팅 비용을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2020년 2월 말 기준 군산시에 등록된 ▴여행업 ▴관광숙박업 ▴관광객 이용시설업 ▴국제회의업 ▴유원시설업 ▴관광 편의 시설업 등 관광진흥법상 관광사업체로 지정된 6개 분야 147개 업체이다. 단, 동일 업종 내 동일 대표인 경우 1개 업체만 지원 가능하다.

지원금은 업종별 종사자 수에 따라 차등 지원된다. 종사자 수가 3명 이하인 경우 최대 250만 원, 4명 이상~6명 이하인 경우 최대 300백만 원, 7명 이상인 경우는 최대 400만 원이 지원되며, 지원분야는 온·오프라인 홍보마케팅 제반 비용이다. 홈페이지·유튜브 등 제작비 및 홍보비, 전광판·신문 등 광고비, 배너·현수막 등 홍보물품 제작비용 등이 포함된다.

시는 이달 6일부터 24일까지 1차적으로 사업 신청을 받으며, 자격 요건에 따른 사업자 선정 후 최종 사업자를 대상으로 5월부터 지원금 지급 신청을 받을 예정이다.

신청을 희망하는 관광사업체는 군산시 홈페이지(www.gunsan.go.kr) 고시·공고란에서 신청서, 사업 계획서 등 신청서식을 내려받아 작성한 후 구비서류를 이메일(solip326@korea.kr)로 제출하거나 군산시 관광진흥과로 방문, 등기우편, 팩스(063-454-3329)로 접수하면 된다.

군산시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경제적 어려움과 심리적 불안에 처해 있는 관광업체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며 “시민들에게 실질적인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군산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