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모든 공원 내 공중화장실 안심비상벨 설치

작성일 : 2020-04-22 14:18 수정일 : 2020-04-22 14:54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설치된 안심비상벨 [사진 - 익산시 제공]

익산시가 관내 공원 전역의 공중화장실에 안심 비상벨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시는 공원 화장실 52개소 중 안심비상벨이 미설치된 31개소 여자화장실에 대하여 안심비상벨 설치 완료해 시민들의 안전을 강화한다.

안심벨은 화장실 내부에서 위급한 상황 발생 시 비상벨을 누르면 건물 외부 경광등과 경보음이 작동해 인근 시민의 도움을 요청할 수 있고, 동시에 112종합상황실에 위치정보가 자동으로 송신돼 관할지구대 경찰관이 긴급 출동하는 시스템이다.

안심비상벨을 설치 함으로서 여성의 심리적 안정감을 느끼게 할 뿐만 아니라 안심 비상벨의 설치 자체로 범죄를 사전에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시민들이 마음 편히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안전한 공원 환경 조성에 더욱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익산시는 지난해 공원 내 분리된 남녀 화장실 8개소를 설치하고 화장실 불법 촬영 카메라 점검을 매월 1회씩 실시하는 등 범죄 예방에 총력을 기울였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익산시 #공중화장실 #안심비상벨

사회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