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장애인들의 자립역량강화 및 사회활동 지원을 위해 자립생활지원센터 개소

작성일 : 2020-05-04 10:30 수정일 : 2020-05-04 10:50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익산시 장애인자립생활지원센터가 지난 1일(금)에 문을 열고 관내 장애인들의 자립역량 강화와 사회활동을 본격 지원한다고 밝혔다.

익산시에 따르면 사단법인 한국 장애인 연맹 전라북도 DPI(센터장 박정규)가 3년간 익산 장애인 자립생활지원센터 수행기관으로 선정되어 장애인의 자립 생활 시 상담 활동부터 장애인의 자기 결정권 실현과 권익 옹호 등 동반자 역할을 지속적으로 도맡아 하게 된다.

또한 재가 및 시설장애인들에게는 완전한 자립생활을 위해 개인별 자립지원, 거주시설 장애인 탈시설 자립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박정규 전북 DPI 센터장은“시설 중심인 장애인 지원정책에서 익산 지역의 환경 변화를 위해 장애인 자립생활에 관련된 다양한 내용들을 진행함으로써 장애인 자립생활 이념 보급 및 인식개선을 통해 장애인, 비장애인이 차별 없는 세상을 위해 일하겠다.”라고 말했다.

주영만 경로장애인과장은 “장애인의 자립생활 역량 강화와 지역사회에서의 다양한 사회 참여 활동을 지원하여 시민이 행복한 품격도시 익산을 만들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현재 도내 장애인자립생활지원센터는 전주시 3개소, 고창군 1개소, 익산시 1개소 총 6개소가 운영 중이며 장애인의 자립생활 역량 강화와 지역사회에서의 다양한 사회 참여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익산 장애인자립생활지원센터(익산대로 191, 창인동) 063-852-7269로 문의하면 된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익산시 #장애인 #자립역량강화 #사회활동지원 #자립생활지원센터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