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봄철 조림사업 10억 원 들여 39만 3천본 식재 완료

- 174ha면적 산림에 백합, 소나무, 낙엽송 등 식재 -

작성일 : 2020-05-07 09:50 수정일 : 2020-05-07 10:28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진안군이 산림의 경제적·공익적 가치를 높이기 위해 시행한 봄철 조림사업을 완료했다고 6일 밝혔다.

올해 봄철 조림사업은 10억 원을 들여 174ha 면적 산림에 백합, 소나무, 낙엽송 등 39만 3천 본을 지난 4월 말 조기 식재했다.

특히, 밀원수 조림 10ha, 미세먼지 저감조림 34ha 등 양봉농가 단기소득 향상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고 도시 근교 임야 대기정화 극대화를 위해 총력을 기울였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나무를 심고 가꾸는 것은 미래 세대를 위한 투자다”면서 “코로나19로 인해 국가적인 어려움이 있는 만큼 산림의 미래 가치를 높이고, 군민을 위한 임가 소득 향상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사진 - 진안군 제공]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진안군 #조림사업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