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군, 코로나19 피해 극복 위해 개인, 사업자, 법인 모두에게 주민세 100% 감면

- 지방세 납부기한 연장, 징수유예 등 지원도 -

작성일 : 2020-05-07 10:20 수정일 : 2020-05-07 10:44 작성자 : 문성일 기자

무주군이 군민들의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돕기 위해 지난달 28일 제276회 무주군의회 임시회에서 의결한 지방세감면동의안을 기반으로 2020년도 주민세(균등분)를 100% 감면한다고 밝혔다.

감면 대상은 무주군에 주소를 두고 있는 모든 세대주와 사업장을 두고 있는 개인사업자와 법인 등으로, 무주군은 매년 8월에 과세되는 정기분 주민세를 감면해줄 계획이다.

감면 금액은 개인이 11,000원, 개인사업자 55,000원, 법인은 55,000원~550,000원이다.

황인홍 무주군수는 “지금 모든 군민이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심리적 고통을 겪고 있어 군 차원에서 다양한 부양책들을 마련해 시행 중”이라며 “주민세 100% 감면 혜택도 그 일환으로 우리 군민들이 코로나19 피해를 극복해 나가는데 다소나마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전했다.

이에 무주군은 2020년도 주민세 100% 감면 내용을 담은 안내문을 각 가정과 사업장에 배부할 예정으로, 지난 2월부터는 ▲ 지방세 납부기한 연장 및 ▲ 징수유예, ▲ 세무조사 유예 등에 관한 내용을 공유하는 등 지원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무주군 #코로나19 #법인세감면 #헬스케어뉴스

복지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