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복지부, "코로나19 완전극복" 을 위한 헬스케어 미래포럼 개최

- 오늘15일 민관합동 협의체로 코로나19 완전 극복을 위한 추진 방안 마련 -

작성일 : 2020-05-15 11:58 수정일 : 2020-05-15 12:06 작성자 : 문성일 기자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는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권덕철) 주관으로 5월 15일(금) 오후 3시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코로나19 완전 극복을 위한 치료제·백신개발 등 대응방안 마련”을 주제로 헬스케어 미래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지난 4월 9일 대통령 주재 산‧학‧연‧병 합동회의를 계기로 코로나19 완전 극복을 위한 민관합동 범정부 지원단을 출범하였으며, 이를 뒷받침하기 위해 범정부 실무추진단을 구성하여 코로나19 치료제, 백신, 방역물품‧기기 등 현장의 어려움을 적극 발굴하여 대응 방안을 마련 중이다.

범정부 실무추진단은 국내 코로나19 치료제‧백신‧방역물품기기 등에 대한 정부 연구개발(R&D) 투자 확대, 기초연구부터 제품화에 이르는 전 주기 연구개발 지원, 인허가‧제품화 관련 규제개선 방안 등을 마련하기 위해 매주 개최하고 있으며, 이번 정책 토론회(포럼)는 그간 논의해온 “코로나19 완전 극복을 위한 치료제‧백신개발 등 대응 방안 마련"을 핵심 의제로 선정하여 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모으기 위해 개최하였다.

이날 행사에서는 권덕철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의 개회사 등을 시작으로 1부 기조강연(국내‧외 코로나19 치료제‧백신개발 동향), 2부 주제발표(코로나19 치료제‧백신개발 및 방역물품‧기기수급 국산화를 위한 추진방안) 순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이어지는 3부 패널토론에서 송시영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교수가 좌장을 맡아 ‘범정부 실무추진단’에서 분과별로 마련한 추진 방안을 발표하고 관련 쟁점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이날 서면 축사(권준욱 국립보건연구원장 대독)를 통해 “최근 코로나19 치료제‧백신 등 개발을 앞당기기 위해 전 세계가 합심하듯이, 국내의 부족한 연구 역량과 인프라 한계를 극복하기 위하여 민관이 함께 협업하는 연구개발 수행 체계를 조기에 구축한다면 코로나19 완전 극복을 넘어 국가 혁신 역량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오늘 논의된 코로나19 완전 극복을 위한 치료제, 백신, 방역물품‧기기 등 주요 현안을 중심으로 범정부 차원의 실질적 개선 대책과 해결 방안을 중심으로 로드맵을 완성해 앞으로 정부 정책 방향과 연계하여 지속성 있게 추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이번 포럼은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 및 실시간 질의응답도 진행할 예정이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보건복지부 #코로나19 #완전극복 #헬스케어 #미래포럼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