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보건소, 아토피·천식 예방 관리 사업 추진

작성일 : 2020-06-01 10:41 수정일 : 2020-06-01 10:44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익산시가 아토피와 같은 알레르기 질환을 앓고 있는 시민들의 고충을 해결하기 위해 아토피 천식 예방관리 사업을 한창 진행 중이다.

보건소는 알레르기 질환이 소아에서 성인까지 잦은 재발과 증상 악화로 인해 삶의 질이 저하되는 경우가 많기에 질환에 대한 이해와 올바른 예방관리를 다양한 방법으로 지원 할 방침이다.

 

익산시보건소 [헬스케어뉴스 DB]

시 보건소는 아토피 진단(L20)을 받은 익산 시민 대상으로 연령 제한 없이 등록일로부터 5년간 보습제를 제공한다.

알레르기성 질환 진단(L20, J45, J30, J31)을 받은 시민에게는 알레르기 항원 유발물질 60 여종 검사비(65,000원)을 지원한다.

또한 기준중위소득 100% 이하의 가정에 대해서는 연간 의료비 50만 원이 지원하는데, 단 보습제와 의료비 지원은 중복 불가하다.

이 밖에도 유치원 및 어린이집 등에 사전 신청을 받아 총 12개소를 아토피·천식 안심 학교로 선정해 알레르기 질환 교육 및 상담, 천연 비누 만들기, 실내 관리 정화식물 만들기 등을 운영할 예정이다.

한명란 보건소장은“지역 사회 중심의 아토피나 천식 예방관리 환경을 조성함으로써 지역주민의 건강 증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하여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익산시 보건소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가족건강계(☎ 859-4812)로 문의하면 된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익산시 #익산시보건소 #아토피 #천식 #예방 #사업추진 #헬스케어뉴스

복지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