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군, 제112주년 칠연의총 합동위령제 개최.... 항일 호국충정 뜻 기려

- 항일의병들의 넋을 위로.... 안성면 공정리 묘역에 주민들 자리 -

작성일 : 2020-06-02 10:47 수정일 : 2020-06-02 11:08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지난1일 개최된 칠연의총 합동위령제

무주군 칠연의총 합동 위령제가 지난 1일 안성면 공정리에 위치한 칠연의총에서 개최됐다.

항일의병들의 넋을 기리기 위해 진행된 이날 행사는 안성면 행정복지센터(면장 박각춘)에서 주최하고 안성면 향토보존연구회가 주관했다.

황인홍 군수와 유송열 의장을 비롯한 주민자치위원 등 안성면 주민 1백여 명이 참석해 의미를 더했다. 행사는 무주향교 박찬걸 전교의 진행으로 국민의례와 헌화 및 분향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황인홍 군수는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을 기리는 칠연의총 위령제가 올해로 112주년을 맞았다”라며 “그분들의 거룩한 충정이 무주발전과 군민안녕을 위한 후손들의 애향심으로 되살아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이어 안성면 향토보존연구회 공선화 회장은 “우리고장 안성은 덕유영봉의 정기를 받아 왜란을 물리친 호국충정의 기가 서린 자랑스러운 고장”이라며 “오늘의 위령제가 호국의 일념으로 목숨 바쳐 희생한 의병들의 넋을 위로하고 후손들의 자긍심을 고취하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무주군 안성면 칠연의총(七淵義塚)은 전북기념물 제27호로(1976.4.2. 지정) 신명선 의병장이 이끌던 150여 명의 의병들의 유해가 모셔진 곳이다. 이들은 1908년 칠연계곡 송정골에서 일본군의 기습으로 전사했으며 묘역은 1969년 주민들이 계곡 근처에 묻혀있던 유해를 수습해 만들었다고 전해지고 있다.

한편, 덕유산은 전라도와 경상도, 충청지역 의병들의 집결지이자 항일항쟁을 벌이던 격전지로 산세가 높고 험해 국난이 있을 때마다 구국항쟁을 벌이던 의병들의 성지로,

원통사에서 칠연의총, 지소삼거리(문태서 순국비, 박춘식의병장 전적비)로 이어지는 덕유산 의병길(7km)은 2013년 한국관광공사로부터 호국여행지로 선정된 바 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무주군 #칠연의총 #합동위령제 #항일 #호국충정 #헬스케어뉴스

사회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