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의사협회 최대집 회장, 현충일 맞아 순직 군의관 묘역 참배

- 부하 생명 구하고 유명 달리한 故 김길동 소령 추모 -

작성일 : 2020-06-08 12:23 수정일 : 2020-06-08 16:30 작성자 : 문성일 기자

대한의사협회 최대집 회장 등 일행은 현충일인 6일 국립대전현충원을 방문해 故 김길동 소령(군의 27기)의 묘역을 참배했다고 8일 밝혔다.

의협 최대집 회장 및 일행이 故 김길동 소령(군의 27기)의 묘역을 참배하고 있다.

이날 최 회장 일행이 참배한 故 김길동 소령은 군의관으로, 1997년 6월 2일 강원도 인제군 연대전투단 산악행군 훈련 중 탈진상태에 빠진 2명의 부하를 구하기 위해 온 힘을 다했으나, 6월 3일 과로로 유명을 달리했다. 당시 故 김 소령은 심한 두통과 감기몸살에도 불구하고 부대에 출근해, 훈련에 자진 참가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최 회장은 故 김 소령 묘역을 참배하면서 “훈련에 참가한 사병들의 목숨을 구하기 위해, 의사로서의 사명을 다하다가 결국 생명을 잃으셨다. 전국 13만 의사를 대표하여 비통한 마음과 함께, 의사로서 신명을 바친 고인께 감사의 인사를 올린다"라고 말했다.

최 회장은 “고인에게 추모의 마음을 전하니, 오늘도 국민 건강을 지키기 위해 코로나19와 싸우고 있는 전국의 많은 의사들이 떠오른다"라며, “총과 칼이 없을 뿐, 의사들은 코로나19와 격전을 치르고 있다. 고인의 업적에 감히 비할 수는 없지만, 코로나19와 싸우고 있는 우리 의사들도 살신성인의 자세로 진료에 임하고 있을 것이다. 장기간 지치지 않고 묵묵하게 진료에 임하고 있는, 전국의 의사들을 존경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故 김길동 소령 묘역 참배에는 최대집 회장을 비롯해 정성균 기획이사, 홍순원 대외협력이사, 변형규 보험이사가 함께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한의사협회 #최대집 #현충일 #군의관 #순직 #묘역참배 #헬스케어뉴스

의료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