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차세대 학생들 농촌체험교육 프로그램 운영...농촌체험관광 활성화 기대

작성일 : 2020-06-11 12:13 수정일 : 2020-06-11 12:20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새들강자연학교에서 농촌체험활동을 하는 성산초등학교 학생들

군산시가 군산교육지원청과 농촌체험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농촌체험관광 활성화에 대한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군산시농업기술센터는 전라북도군산교육지원청(교육장 박일관)과 협력, 농촌체험 현장활동 및 학생 진로체험 교육을 통해 농업의 중요성을 인식시키기 위한 농촌 바로 알리기와 농심 함양을 높이고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무력해진 학생들에게 꿈과 희망을 전달한다.

군산시와 군산교육지원청은 지난해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관내 유치원 및 초중고 16개 학교 3,415명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농촌체험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된다.

이번 프로젝트는, 10일 나포면 새들강자연학교에서 성산초등학생 26명을 시작으로 농촌관광연구회의 9개 농가에서 운영하는 건강한 전통먹거리 만들기, 목공예 체험, 화분심기 및 썸머 페스티벌 등 다양한 프로그램과 함께 힐링하는 농촌체험활동으로 진행된다.

이에 따라 군산시농촌관광연구회는 균형 있고 다양한 체험프로그램과 교육의 질을 높이고자 농촌관광 전문강사를 초빙해 체험농가의 역량강화 교육을 실시하였으며, 스마트농업, 치유농업, 도시농업 전문가들이 프로그램 운영에 공동 참여해 차세대 학생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명실상부한 군산시 대표 농촌 진로체험프로그램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정창호 군산시농촌관광연구회장은 “코로나19 발생으로 교육진행 일정이 늦어지고 많은 어려움이 있으나 방역수칙 준수와 체험시설 안전점검 등 철저히 대비하여 성공적으로 행사를 마칠 것”이라며 자신감을 감추지 않았다.

문영엽 농촌지원과장은 “군산시와 군산교육지원청이 협업체계를 구축하여 미래의 차세대 학생들에게 우리 농업·농촌을 바로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며, 앞으로 침체된 농촌을 활성화시키고 농가소득이 향상될 수 있도록 매년 확대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새들강자연학교에서 농촌체험활동을 하는 성산초등학교 학생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군산시 #농촌체험교육 #농촌체험관광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