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서울대병원 선별진료소 방문.... 의료진 격려

작성일 : 2020-06-12 14:03 수정일 : 2020-06-12 14:08 작성자 : 문성일 기자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중앙사고수습본부장)은 6월 11일(목) 오후 4시 선별진료소가 설치된 서울대학교 병원을 방문하였다.

선별진료소는 감염병 (의심)환자를 검사・선별, 병원의 유입・의료진 노출 방지 등을 통해 감염병의 전파 위험을 차단하고, 지역사회 조기 진단을 위해 설치한 시설이며 전국에 보건소(253개소)와 의료기관(362개소) 615개소 운영 중이다.

이번 방문은 선별진료소 현장을 점검하고, 무더위에 고생하는 의료진과 근무직원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하였다.

박능후 장관은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고 있는 선별진료소를 직접 살펴보고 전신가운 4종 세트를 착용해보며, 근무 직원들과 선별진료소 운영 개선에 관한 의견을 나누었다.

박능후 장관은 이 자리에서 “코로나19 최일선의 현장에서 헌신하는 의료진의 모습에 우리 국민도 감동하면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의지를 다질 수 있었다.”라며 “앞으로도 의료진이 불편함 없이 환자 진료에 전념하실 수 있도록 선별진료소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서울대병원 전경 [사진 - 서울대병원 홈페이지]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서울대병원 #선별진료소 #의료진 #헬스케어뉴스

의료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