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제2호 치매안심마을 문열어

- 지난 23일 진안읍 치매안심마을 제2호로 지정 현판 제막식 열어 -

작성일 : 2020-06-24 11:26 수정일 : 2020-06-24 11:34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지난 23일 진안읍사무소에서 열린 치매안심마을 현판 제막식

 

진안군은 지난 23일 진안읍을 치매안심마을 제2호로 지정하고 현판 제막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현판 제막식은 코로나19 감영 예방을 위해 개인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15명의 치매안심마을 지역 협의체 위원과 지역주민 30여 명이 참석했다.

치매안심마을은 어느 한 사람이 치매를 앓고 있을 때 가족과 이웃, 주위사람들이 도와서 자신이 살아왔던 집과 동네에서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치매 친화적인 지역 공동체를 말한다.

지난해 진안군 제1호 치매안심마을로 지정된 마령면에 이어 두 번째로 치매안심마을로 지정된 진안읍 2개 마을(중앙2동, 원단양)은 전라북도광역치매센터 선정 기준을 준용했다. 지역사회 60세 이상 인구 구성비율과 치매환자 비중 5% 이상, 지역자원 연계 가능성, 인구규모를 적용해 선정됐다.

중앙2동과 원단양 마을은 앞으로 치매에 대한 주민들의 부정적 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치매인식개선 홍보 캠페인을 실시하고, 치매환자의 돌봄과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배회가능 어르신을 위한 인식표를 발급, 대상자별 맞춤형 조호물품을 제공한다.

아울러 안전한 생활환경을 만들고자 ▲국민건강보험 광주지역본부와 연계한 가스자동잠금장치 무상 설치와 ▲쾌적한 마을 환경조성을 위한 마을 담장 벽화그리기 ▲마을 노인정 인지재활 교구 및 교재 배치 ▲치매예방 3.3.3 현판설치 등 생활 속 치매예방관리와 안전을 위한 치매 친화적 환경 조성 사업을 적극 추진하게 된다.

또한 관내 파출소, 하나로 마트, 운수업체 등 6개 지역기관을 대상으로 직종별 치매환자 대응관련 교육 등을 병행 추진할 계획이다.

진안군치매안심센터는 치매안심마을의 사업 기획과 운영 및 평가에 관련한 의사결정과 지역주민의 적극적 참여를 이끌어 내기 위해 주민 대표를 비롯해 지역리더 15명으로 지역협의체를 구성하여 주민 참여형 적극 행정을 펼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치매는 더 이상 개인의 문제가 아닌 우리 모두의 문제임을 인식하고 이를 극복하기 위해 지역사회 구성원 모두가 관심을 가져야 한다"라고 강조하고 “이를 위해 치매안심마을이 치매환자와 가족 모두 안심하며 살 수 있는 든든한 지역사회 치매관리 울타리 역할을 해 줄 것”을 당부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진안군 #치매안심마을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