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발달장애인평생학습관, 학부모와 함께하는 호박따기 체험 실시

작성일 : 2020-07-08 16:28 수정일 : 2020-07-08 16:38 작성자 : 문성일 기자

호박따기 체험

 

발달장애인 평생학습관이 학부모와 수강생이 함께하는 체험활동으로 사회에 더 가가서는 의미있는 수업을 개최하며 감동을 전하고 있다.


군산시 발달장애인평생학습관은 8일 학습관 수강생과 학부모 30여 명을 대상으로 학습관 텃밭농장에서 재배한 호박을 직접 따고 판매할 수 있는 체험행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학습관 텃밭은 군산시가 교육부 국립특수교육원 공모사업 ‘2020년 장애인 평생학습도시 운영 사업’에 전국 243개 지자체 중 최종 5곳에 선정되어 국비 3억원을 확보, 원예 프로그램으로 텃밭을 조성했다.

행사에 참여한 발달장애인평생학습관 학부모 대표는 “체험을 통해 발달장애인 수강생들이 자연과 한층 더 가까워지고 자립심을 키울 수 있는 계기가 되었던것 같다"라고 말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같이의 가치’를 함께할 수 있도록 체험형 행사를 지속적으로 실시해 나갈 것”이며, “더불어 배우고 성장하는 장애인 평생학습도시로 만들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군산시는, 2020년 장애인 평생학습도시 운영 사업 프로그램으로 원예 프로그램을 비롯하여 장애인들의 자립 생활에 도움이 되는 문해교육, 예절교육, 요리 프로그램과 직업 체험을 위한 바리스타, 토탈공예 등 18개의 장애인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장애인 평생교육의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호박따기 체험 후 판매 체험까지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군산시 #발달장애인평생학습관 #호박따기체험 #헬스케어뉴스

복지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