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보건소, 가정 내 폐의약품은 보건소․약국으로... 회수 처리사업 실시

작성일 : 2020-07-15 16:48 수정일 : 2020-07-15 16:57 작성자 : 문성일 기자

남원시보건소(소장 이순례)는 무분별하게 버려지는 약으로 인한 환경오염을 예방하고, 시민 건강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을 줄이기 위해 가정 내 폐의약품 회수 처리사업을 실시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대부분 알약이나 캡슐 등을 일반쓰레기통에 포장 그대로 버리는데, 이는 잘못된 폐기 방법이다. 낱개로 포장되어 있는 약들은 따로 빼내고, 물약과 같은 액체로 된 약은 액체만 한 병에 모아서 폐의약품 수거함에 버려야 한다.

그 외 연고나 안약 등 특수 용기에 보관된 약은 그대로 수거함에 버리고 포장용기는 분리수거 방법에 따라 버리는 것이 바람직하다. 관내 모든 약국 및 보건소·보건지소·보건진료소, 국민건강보험공단에 폐의약품 수거함이 설치되어 있다.

집에서 먹다 남은 약이나 유통기한이 지난 약은 해당기관 이용 시 수거함에 넣으면 된다. 수거된 폐의약품은 주기적으로 폐기물처리업체를 통해 안전하게 폐기되고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환경오염을 예방하고 사랑의 도시 건강한 남원을 만들 수 있도록 가정 내 폐의약품을 수거함에 넣어 달라"라며 적극적인 폐의약품 수거 참여를 당부했다. (관련 문의사항:남원시보건소 ☎ 620-7935)

 

남원시보건소에 설치되어 있는 폐의약품 수거함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원시 #남원시보건소 #폐의약품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