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제31회 정읍사 문화제’ 코로나19 여파로 대폭 축소되거나 취소

- 즐기는 축제에서 안전한 축제로 -

작성일 : 2020-07-24 14:08 수정일 : 2020-07-24 14:50 작성자 : 문성일 기자

2019 정읍사 문화제 개막식 행사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인해 전국적으로 지역축제와 문화예술행사 등이 대폭 축소되거나 취소되고 있다.

정읍시 대표 축제인 ‘정읍사 문화제’도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예방을 위해 행사 규모를 대폭 축소하고 안전한 축제로 개최된다.

31년간 이어온 정읍사 문화제가 축소된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다.

시에 따르면, ‘2020 제31회 정읍사 문화제’는 오는 9월 26일과 27일 2일간 정읍사공원과 시내 일원에서 개최 예정이었다.

하지만 (사)정읍사문화제제전위원회(이하 제전위)는 지난 20일 긴급 이사회 회의(고문 포함)와 정읍시와의 협의를 통해 관람객의 밀집이 예상되는 기념식과 정읍사 가요제, 각종 체험프로그램, 농특산물·간식·먹거리 부스 운영 등의 세부 행사 취소를 결정했다.

이에 따라 채수 의례와 여인 제례, 부도상 시상 등 문화제 명맥을 잇기 위한 제례 중심으로 행사가 축소 진행될 예정이다.

정읍사 문화제는 지난해 기준 3만여 명이 찾았던 지역 대표 축제로 축소 개최 시 지역 경제에 적잖은 타격도 예상되고 있다.

하지만 제전위와 시는 관람객과 시민들의 안전이 최우선인 만큼 행사를 축소 진행하고, 내년 축제 준비에 힘을 더 쏟겠다는 입장이다.

제전위 조택수 이사장은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인 만큼 행사 축소는 불가피한 결정”이라며 “다만, 지역을 대표하는 문화제인 만큼 제례를 중심으로 최대한 안전하게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정읍사 문화제는 정읍사 여인의 숭고하고 아름다운 부덕과 정절을 기리며 천혜의 비경 내장산의 아름답고 붉은 단풍과 함께 하는 문화축제다.

 

2019 정읍사 문화제 여인제례 모습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읍시 #정읍사문화제 #코로나19 #헬스케어뉴스

문화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