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2020 전주 미래유산 시민 공모전... 전주의 보물을 찾습니다

- 8월 12일부터 9월 29일까지 접수 -

작성일 : 2020-08-10 16:53 수정일 : 2020-08-10 17:18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전주시가 시민들의 추억이 담긴 생활 속 문화유산을 발굴해 100년 후 전주를 대표하는 보물로 만들어 나가기로 했다.

시는 오는 12일부터 9월 29일까지 한옥과 근·현대 건축물, 생활유산 등 미래세대에 전달할 가치가 있는 장소와 유물들을 보존하기 위한 ‘2020 전주 미래유산 시민공모’를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공모대상은 시민들이 공유할 수 있는 공통의 기억과 감성을 지닌 근·현대 전주 문화유산이다. 세부적으로 ▲특색 있는 장소 또는 경관 ▲근·현대 역사적 사건이나 인물과 관련된 장소·사물 ▲전주를 소재 또는 배경으로 하는 작품 ▲전주사람들에게 널리 알려진 기념물 등이 해당된다. 단, 문화재로 지정·등록된 것은 공모대상에서 제외된다.

공모방법은 전주시 홈페이지(www.jeonju.go.kr)에서 내려받은 공모신청서를 작성한 뒤 전주시 전통문화유산과를 직접 방문(한국 전통문화전당4층)하거나, 전자우편(summit86@korea.kr)으로 접수하면 된다.

시는 공모를 통해 발굴된 문화유산에 대해서는 추가 조사를 진행해 관련 자료를 수집하고 미래유산보존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전주미래유산으로 지정할 계획이다. 지정된 2020 전주미래유산은 올 연말 전주시 홈페이지에 게시된다.

이에 앞서 시는 지난 2017년부터 미래유산보존위원회의 심의와 소유주의 동의를 거쳐 전주의 역사와 정체성, 시민들의 기억이 오롯이 담겨 있는 유·무형 문화자산 43건을 전주미래유산으로 지정했다. 지정된 대상지에는 미래유산임을 알리는 동판이 부착되고, 전주시 문화관광 홈페이지(tour.jeonju.go.kr)를 통해서도 소개되고 있다.

시는 향후에도 지정된 미래유산을 활용해 ▲미래유산 투어(답사) ▲미래유산 아카데미(주제별 강의) ▲미래유산 사진전 등 미래유산의 가치와 의미를 시민들과 공유할 수 있는 시민참여 프로그램을 기획해 운영할 예정이다.

조문성 전주시 전통문화유산과장은 “전주미래유산 시민공모는 시민들의 감성과 추억이 담긴 전주의 근·현대 문화유산을 발굴해 보호하고 활용하기 위한 것”이라며 “점차 사라져가는 주변의 문화유산에 대해 관심과 애정을 갖고 미래유산 시민공모에 많이 참여해달라"라고 당부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전주시 #미래유산시민공모전 #전주의보물 #헬스케어뉴스

문화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