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군, 1읍·면 1촌 맺기... 주민간 격없는 소통 마을 안에서 함께 돌보는 지역분위기 확산

- 무주읍 평촌마을 1읍·면 1촌 맺기... 서로 서로 돌봄 사업 펼쳐 -

작성일 : 2020-08-11 09:37 수정일 : 2020-08-11 10:20 작성자 : 문성일 기자

무주읍 3_4분기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무주군 무주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중심으로 한 주민들이 이달부터 복지1촌 만들기 사업을 역동적으로 추진하고 있어 관심을 끌고 있다.

오는 10월까지 추진되는 복지1촌 만들기 사업은 행정안전부 공모사업인 1읍면 복지1촌 맺기 사업대상지로 평촌마을이 선정되면서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마을주민들이 공동 기획하는 등 순수 민간차원에서 추진하고 있어서다.

특히 마을의 특성을 반영한 사업을 주민들이 직접 찾아내어 함께 추진함으로써 소통과 상생의 소중함을 배울 수 있는 기회가 제공돼 더욱 의미가 있다는 주민들의 한목소리다.

마을주민들은 이번 복지1촌 만들기 사업명을 ‘우리 동네 희망은 우리가 만들어요’로 정했다. 지난달 모임을 통해 사업명과 사업 일정을 잡았다.

주민들과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10월중 평촌마을회관에서 평촌마을 화합 대잔치를 열기로 잠정 의견을 도출해 냈다.

화합대잔치는 주민들이 직접 참여해 장기자랑과 먹거리 나눔 행사를 펼치면서 주민들과 격의 없는 소통의 자리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앞서, 9월중에는 주민들의 손으로 마을 내 ‘평촌의 정원’을 조성할 계획이다. 주민공동체를 강화한다는 차원에서 ‘수능골 소하천 장미터널’ 조성사업으로 정했다.

장미터널을 만들어 아름다운 산책로가 조성되면서 주민들을 위한 힐링공간으로서의 역할이 기대된다. 조성될 장미터널은 주민들뿐만 아니라 관광객들의 휴식 및 힐링공간이 될 것이란 게 주민들의 설명이다.

또한 저소득층 취약가정 10세대를 선정하고 협의체 위원 간 1대1 결연을 통한 복지1촌을 맺고 가구별로 월 2회 이상 정기 방문을 하며 친분 쌓기와 안부확인 등 적극적인 돌봄 사업을 펼친다.

무주읍행정복지센터 읍장은 “이웃이 이웃을 돌보는 지속가능한 나눔, 돌봄 공동체를 구축으로 우리 마을의 이웃은 마을 안에서 함께 돌보는 지역 분위기가 확산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무주읍은 지난달 30일 가옥리 평촌마을회관에서 무주읍행정복지센터 읍장과 무주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이하 무주읍협의체) 민간위원장을 비롯한 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정기회의를 개최하고 세부일정을 마련한 바 있다.

무주읍과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복지1촌 만들기 사업이 충실하게 추진되고 알찬 결과를 맺기 위해 마을소통과 주민공동체 강화, 돌봄 방문 지원 등에 대해 결과보고서도 만든다는 계획이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무주군 #1촌 #소통마을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