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다함께 돌봄센터 5호 위탁기관으로 청소년열매나눔공동체 선정

- 초등돌봄 사각지대 해소·아이키우기 좋은도시 조성 기여 -

작성일 : 2020-08-19 11:45 수정일 : 2020-08-19 12:47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익산시가 오는 10월부터 운영에 돌입할 ‘다함께돌봄센터 5호’의 위탁기관으로 비영리 민간단체 ‘청소년열매나눔공동체(대표 최광동)’를 선정했다.

시는 지난 13일 민간위탁 적격자 심사위원회를 개최해 심사한 결과 이같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심사위원은 기획행정국장, 복지국장 등 내부위원과 시의원, 전문가가 포함된 외부위원 등 모두 8명으로 구성됐다.

다함께봄센터 5호는 영등동 이리마한초등학교 정문 맞은편 건물 1층에 설치될 예정이며 리모델링 후 오는 10월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한다. 위타기관으로 선정된 청소년열매나눔공동체는 오는 10월부터 5년간 센터를 운영할 예정이다.

김병재 복지국장은 “앞으로도 맞벌이 가정을 포함한 초등아동돌봄이 필요한 가정 주변에 돌봄센터를 확충하겠다"라며"앞으로도 초등돌봄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익산시는 지난 2018년 다함께돌봄센터 1호(육아종합지원센터 내)를 시작으로 지난해에 2개소를 추가 설치하여 현재 3호까지 운영하고 있으며(2호 어양공원 맞은편, 3호 북부시장 사거리) 올해 하반기에는 2개소를 설치할 예정이다. (4호 모현이편한세상 아파트 내, 5호 영등동 마한초 정문앞)

 

민간위탁 적격자 심사위원회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익산시 #다함께돌봄센터 #위탁기관 #청소년열매나눔공동체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