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긴급재난지원금 10만원 지급키로

작성일 : 2020-08-21 17:13 수정일 : 2020-08-21 17:30 작성자 : 문성일 기자

남원시가 별도 예산을 편성, 긴급재난지원금을 추가로 지급할 계획이다.

시는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의 사용기한이 8월 31일로 끝남에 따라 시민들의 생활과 지역경제가 위축될 것을 우려, 지역경제 활성화의 연속성을 위해 1인당 10만원씩 (지류형 남원사랑상품권) 긴급재난지원금을 지급하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앞서 남원시는 지난 5월 전국 최초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현금과 선불카드)을 정부계획보다 2주나 앞당겨 지급, 지금까지 총 180여억원(8.18일 기준) 이 지역에 풀려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킨 바 있다. 특히 남원시의 경우에는,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을 보다 신속히 지급하기 위해 제작기간이 오래 걸리는 지역사랑상품권 대신 ‘선불카드’를 지급, 침체돼있던 지역경제를 살리는 데 효자 노릇을 톡톡히 했다.
 
이렇게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에 따른 선순환 효과가 나타나자, 시는 ‘남원시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조례’를 제정, 81억의 예산을 별도로 편성, 남원형 긴급재난지원금을 추가로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시는 오는 8월 31일부터 9월 25일까지 1인당 10만원씩(상품권) 남원형 긴급재난지원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2020년 7월 1일부터 신청일 현재까지 주민등록표상 주소지를 남원시에 둔 시민이며, 대상자에는 신청 일까지 출생한 자녀와, 외국인 영주권자와 결혼이민자도 포함했다. 신청 방법은 세대주 신청이 원칙이나 세대원 또는 직계존비속이 세대주의 위임을 받아 7월 1일 기준일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할 수 있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을 남원시민과 영세자영업자들에게 추가 지원금이 힘이 될 수 있기 바란다"라며 “이번 남원형 재난지원금이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키고, 소비 진작을 고취시키는 마중물이 되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지류형 남원사랑상품권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원시 #긴급재난지원금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