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생활권 주변 재해 위험목 제거... 시민안전 최우선

- 다가올 태풍 등 자연재난에 대비해 지속적으로 정비 실시 -

작성일 : 2020-08-31 16:06 수정일 : 2020-08-31 16:34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재해위험목 정비사업을 벌이고 있는 남원시

 

남원시에서는 이번 8.1~8.10일 집중호우로 인해 나무가 도복되거나, 태풍 등 자연재난으로 인한 피해 예방을 위해 생활권 주변의 재해위험목 정비사업을 대대적으로 실시하고 있다고 31일 밝혔다.

 

정비대상은 주택이나 도로변 등 생활권 주변 지역으로, 집중호우 및 태풍 등 자연재난으로 피해가 우려되거나 발생한 지역에 대해 긴급히 처리를 해야 하는 수목들이다.
 
남원시는 고소작업차, 기계톱 등의 전문 장비를 갖추고 있는 숲가꾸기 패트롤 작업단을 활용하거나, 전문업체로 하여금 용역을 주어 재해 위험목을 제거하고 있는데, 현재까지 130개소에 400여주를 제거하는 등 정비를 완료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산림녹지과장은 앞으로 다가올 태풍 등 자연재난에 대비해 지속적으로 재해위험목 정비를 실시하여 인명과 재산 피해를 최소화해 나갈 방침이다고 말했으며, 남원시장은 “시민의 재산과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생활권 주변 재해위험 수목을 안전하게 정비해 불안감을 해소하는 등 시민 안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원시 #위험목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