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제9호태풍 마이삭 피해 복구 총력

- 제10호태풍 하이선 국내 통과 예상에 추가 피해 방지 노력 -

작성일 : 2020-09-03 14:28 수정일 : 2020-09-03 17:21 작성자 : 문성일 기자

군산시가 제9호 태풍 마이삭에 대한 피해 복구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3일 군산시에 따르면 제9호 태풍 마이삭은 35.6m/s(말도), 육지(평균) 17.1m/s의 풍속과 선유도 93.5mm 미성동 97mm의 등의 많은 비를 뿌리고 지나갔다.

이에 따라 군산시에는 벼도복(200ha)과 과수낙과(21ha 중 5~10%), 옥도면 개인주택 지붕이 날아가고 지곡동 교회의 첨탑 전도 및 가로수 전도 등 약 40여건의 피해를 입혔다.

군산시는 피해사항이 접수되는 데로 관련 실과에서 응급복구를 시행해 복구를 진행하고 있으며, 지난 1일과 2일에는 2차례 제9호 태풍 마이삭 북상대비 상황판단회의를 개최해 호우 및 강풍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대책을 논의 한 바 있다.

군산시 관계자는 “제10호 태풍 하이선이 우리나라를 관통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9호 태풍에 대한 피해를 하루라도 빨리 복구하고 10호 태풍에 대해 대비하는 등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면서 “자연재해에 대한 인재라는 의식이 발생하지 않도록 더불어 쾌적한 안전도시를 만들어가는데 총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태풍 마이삭의 영향으로 쓰러진 나무를 정리하고 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군산시 #마이삭 #태풍 #태풍피해 #헬스케어뉴스

사회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