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감염취약계층에 방역마스크 12만7천매 보급키로

작성일 : 2020-09-08 15:22 수정일 : 2020-09-08 16:11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전북 고창군이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 등 감염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방역마스크 12만7000매를 구입해 보급한다고 8일 밝혔다.

최근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실내공간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됐지만, 마스크 구입에 부담을 느끼는 저소득층의 건강 보호와 경제적 부담을 줄이기 위해 추진됐다.

특히 10월부터 날씨가 추워지면 코로나19 감염병과 함께 환절기에 따른 호흡기질환 등 위험에 노출도가 높아 신속지원이 필요한 실정이다.

앞서 고창군은 지난해부터 미세먼지 마스크 보급 사업을 통해 미세먼지에 취약한 저소득층 및 복지시설 등을 대상으로 방역용 마스크를 무료 보급했다.

올 하반기에는 코로나19에 대응해 지역의 사회적기업과 함께 방역마스크를 확보했고, 마스크 포장 디자인에 높을고창 이모티콘과 통합브랜드를 적용해 산뜻함을 더했다.

배부시기는 오는 10일부터 이달 중순까지 각 읍면사무소를 통해 순차적으로 보급하고, 감염 취약계층 보호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

고창군 관계자는 “마스크 보급을 통해 미세먼지 뿐 아니라 코로나19 모두 대비하도록 하고, 마스크가 납품되는 즉시 읍·면사무소를 통해 신속히 배부하겠다"라며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외출 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미세먼지 및 코로나19 예방수칙을 꼭 지켜 큰 피해를 막을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고창군 무료 보급용 방역마스크 포장 디자인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고창군 #감염 #취약계층 #방역마스크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