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자원봉사센터, 코로나19로 지친 이웃에 따뜻한 밥상 선물

- 현대자동차 전주공장과 금속노동조합 현대자동차지부 전주공장위원회의 후원으로 따뜻한 밥상 사업 전개 -

작성일 : 2020-09-28 09:03 수정일 : 2020-09-28 09:40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전주시자원봉사자센터에서 600여명에게 전달할 도시락을 만들고 있다.

 

사단법인 전주시자원봉사센터(이사장 황의옥)와 현대자동차 전주공장(문정훈 공장장)이 추석명절을 맞아 코로나19로 지친 이웃들을 위해 따뜻한 밥상을 선물했다.

전주시자원봉사센터는 지난 25일 노인돌봄 서비스 대상자와 코로나19 선별 진료소 의료진 등 600여 명에게 ‘따뜻한 밥상’ 사업으로 도시락을 전달했다.

센터는 이날 행복한 밥상 푸드봉사단과 청바지 대학생봉사단 등 봉사자들과 함께 이른 아침부터 소고기뭇국, 김치, 김 돼지불고기, 깻잎장아찌 등을 조리했다.

따뜻한 밥상 전달은 현대자동차 전주공장과 금속노동조합 현대자동차지부 전주공장위원회(의장 주인구)가 전라북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기탁한 후원금이 사용됐다.

이에 앞서 센터는 지난달 현대자동차 전주공장 노사,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등과 함께 이동식 밥차를 몰고 직접 전남 구례 수해현장을 찾아 수재민들과 봉사자 등을 위해 1500끼의 따뜻한 밥상 나눔을 전개하기도 했다.

현대자동차 전주공장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이 시민 모두에게 어려운 상황을 만들고 있는 가운데 홀로 생활하는 어르신들의 경제적 고통과 활동의 제약에 따른 외로움 문제는 더욱 심각할 것으로 생각된다"라며 “우리의 작은 마음들이 조금이나마 전달돼 어려운 시기를 함께 이겨냈으면 한다"라고 전했다.

박정석 전주시 자원봉사센터장은 “현대자동차 전주공장과 같이 지역사회 공헌활동에 나서는 지역기업들이 늘어났으면 한다"라며 “보다 다양한 자원봉사 연계활동을 통해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이웃들을 따뜻하게 보듬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전주시 #전주시자원봉사센터 #코로나19 #따뜻한밥상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