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새뜰마을 주민과 명절음식 나눔

- 25일 진북동 도토리골과 교동 승암마을 등 새뜰마을 주민 대상 명절음식과 식품키트 제공 -

작성일 : 2020-09-28 15:14 수정일 : 2020-09-28 15:52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전주시가 추석명절을 맞아 노후주거지 밀집지역 주민들과 명절음식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시는 지난 25일 진북동 도토리골과 교동 승암마을 등 새뜰마을 주민들을 대상으로 명절음식과 식품 키트를 제공하는 돌봄사업을 실시했다.

시는 당초 주민들과 함께 전을 부치는 행사를 기획했으나 코로나19 여파를 우려해 새뜰마을 현장지원센터 직원들이 직접 방문해 음식을 전달하는 비대면 방식으로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전달된 모둠전과 모시송편은 지역 전통시장에서 구매해 전통시장 활성화에도 앞장섰다.

돌봄사업에 함께 참여한 전주연탄은행(대표 윤국춘)은 계란 20판과 선물세트 10개, 백미 10포(10kg/포)를, 전북발전커뮤니티포럼(대표 박성래)은 식품 키트 25세트를 노인과 소외계층에 후원했다.

국승철 전주시 도시재생과장은 “코로나19로 지치고 힘겨워하는 새뜰마을 주민들에게 작게나마 따뜻한 명절 선물이 됐으면 한다”면서 “주민들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는 새뜰마을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전주시 #새뜰마을 #음식나눔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