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용동면 일곱째 출산 가정 탄생... 경사났네 경사났어~~

작성일 : 2020-10-08 12:57 수정일 : 2020-10-08 13:44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용동면에 일곱째 자녀를 출산한 가정 소식이 전해지며 모처럼 지역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용동면 화배리에 거주하는 손덕수(40세), 채우리(36세) 부부가 지난달 30일 건강한 남아를 순산하여 1남 6녀 다둥이 가족이 되었다.

용동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박만식)는 출산 가정에 모유유축기를 선물했으며 시에서 시행하고 있는 출산장려 시책을 안내했다.

아빠 손덕수 씨는“아이들을 키우는 것은 하나도 힘들지 않고 오히려 아이들에게 사랑을 많이 받아 더 예쁘고 고맙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용동면 관계자는 “농촌에서도 아이를 낳고 기를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며"인구 증대를 위해 실거주자 중 미전입자를 파악하는 등 노력을 지속적으로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출산장려금(다섯째아 이상 1천만원), 육아용품 구입비(20만원), 백일(돌)상대여비(5만원)지원과 매월 양육수당 및 아동수당 지급 등 다양한 출산·육아 지원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1남6녀 다둥이 가족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익산시 #용동면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