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전라북도 거리극 축제 노상놀이 퍼레이드 “서동선화 납시오” 열려

- 익산시 보석박물관, 서동공원 등에서 주말 하루 2회 공연 -

작성일 : 2020-10-13 12:14 수정일 : 2020-10-13 13:36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전라북도 문화 관광재단에서 후원하는 2020년 전라북도 거리극 축제 “노상놀이 퍼레이드”사업이 전문예술법인 소리 주관으로 익산 관광지에서 주말상설 공연으로 실시된다.

이 사업은 전라북도 14개 시군을 대상으로 지역 예술단체가 시,군 브랜드로 퍼레이드를 공연화해서 실시하는 공모행사인데 익산의 대표적인 예술단체인 소리뫼가 익산시 브랜드인 “서동선화 납시오 퍼레이드”로 선정되어 미륵사지에서 실행예정이었으나 코로나 상황으로 연기를 거듭하다가 10월 9일부터 주말에 하루 2회 보석박물관, 서동공원 등에서 실시한다.

소리뫼 김민수 단장은 “당초 준비한 공연을 코로나19 사태로 인하여 못할까 걱정했었는데 가을을 맞이하여 일정과 장소를 변경하여 가족단위로 관광객이 많은 익산의 대표 관광지인 보석박물관, 서동공원 등에서 우여곡절 끝에 할 수 있어 다행이라고 한다”.

한편 노상놀이 공모사업은 전라북도에서 전주, 남원, 부안, 군산, 익산 등 5개가 선정된 축제형 퍼레이드 공연이다.

 

전라북도 거리극 축제 “노상놀이 퍼레이드”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전라북도 #거리극축제 #노상놀이퍼레이드 #서동선화납시오 #헬스케어뉴스

문화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