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장애인복지시설 동절기 안전점검 실시

- 도내 장애인거주시설 및 지역사회재활시설 등 177개소 대상 -

작성일 : 2020-11-30 11:09 수정일 : 2020-11-30 11:50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전라북도가 동절기를 맞아 내년 1월까지 장애인복지시설 177개소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대상은 도내 장애인거주시설 71개소, 장애인지역사회재활시설 83개소, 장애인직업재활시설 22개소, 장애인생산품판매시설 1개소 등 장애인복지시설 177개소이다.


 

전북도는 지난 27일까지 각 시설별 자체점검을 완료하고 이 중 20년 이상 노후시설 등 재점검이 필요한 취약 시설을 대상으로 보건복지부와 지자체 공무원 및 전문가 등으로 구성한 합동점검팀이 현장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주요 점검사항은 동절기 안전점검표에 따른 점검분야 및 항목별로 점검이 진행되며, 동절기 재난대응대책 및 감염병‧급식위생 관리, 미세먼지 대응 매뉴얼 이행상황, 소방‧전기‧가스‧시설물 등 안전관리대책, 화재 등 긴급 상황 시 피난 대책 등을 중점으로 점검한다.

전북도 서기선 장애인복지과장은 “재난상황 대비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내실있는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정기 점검을 통해 시설 이용자‧생활자‧종사자가 보다 더 안전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전라북도 #장애인복지시설 #안전점검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