뜨고있는 청정관광1번지 순창... 코로나19 확진자 0명

작성일 : 2020-12-02 10:31 수정일 : 2020-12-02 11:21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주요 관광지에 방역요역이 배치되어 안전한 관광지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전북 순창군이 코로나 확진자가 가속화되는 추세에도 1명의 확진자도 나오지 않으며 관광 1번지로서 새롭게 부상하고 있다.

지난 1일 기준으로 중앙안전재난대책본부가 발표한 코로나 확진자 현황에 따르면 전국 269개 지자체중 7개 지역이 청정지역으로 파악됐다.

전북도는 순창, 부안, 진안군, 전라남도 장흥, 강진군, 강원도 정선군, 인천광역시 옹진군 등 총 7개 지역이 현재까지 코로나19 제로(zero) 지역이다. 현재까지 총확진자 34,652명, 격리해 제자 27,885명, 치료중 6,241명, 사망 526명으로 전국에 걸쳐 코로나가 동시 다발적으로 재확산되며, 수도권 2단계 플러스 알파, 지역 1.5단계로 방역체계가 가동되고 있다.

특히, 순창군은 광주광역시와 전주시 등 대도시와 30분 거리에 위치하고 광주대구 간 고속도로에 접해있어 외부와의 접근이 유리한 상황임에도 아직까지 코로나19에서 안전한다. 그 이유로는 방역소독 철저, 실생활 마스크쓰기 등 전 군민이 방역수칙 기본에 충실함은 물론 관광지에서도 방역수칙 지키기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는 반증이다.

도내 대표 관광지인 순창 강천산 군립공원의 경우 매년 100만명의 관광객이 오는 곳으로 현재까지 휴장없이 운영되고 있다. 또한 채계산 출렁다리의 경우 지난 3월 27일 개통하여 2차례에 걸쳐 휴장과 개장을 반복하면서도 51만명이 왔다 갔다.

황숙주 순창군수는 군민들에게“지금까지 확진자 한명 없이 청정순창을 잘 지켜 주셔서 감사합니다"라며 “앞으로도 개인 방역준수에 솔선수범해줄 것”을 당부했다. 또 “청정 지역 순창이 포스트 코로나 관광 1번지로 거듭날 것”이라며 “전 국민이 사랑하는 2021 농촌체험관광지 순창, 가족여행지 순창이 되도록 만들겠다"라고 밝혔다.

궁금한 사항은 순창군 문화 관광 홈페이지(http://www.sunchang.go.kr/tour/index.sunchang)나 관광안내소(063-650,652-1674)로 문의하면 된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청정관광1번지 #순창군 #코로나19 #헬스케어뉴스

문화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