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취약계층 아동 건강한 치아관리 돕는다

- 드림스타트 만 3~5세 아동 50명 대상 ‘칫솔이랑 치카치카 꾸러미’ 지원 -

작성일 : 2020-12-03 08:58 수정일 : 2020-12-03 09:40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전주시가 취약계층 아동들의 건강한 치아관리를 돕고 나섰다.

전주시 드림스타트는 치아관리가 중요한 시기인 드림스타트 만 3~5세 아동 50명을 대상으로 ‘칫솔이랑 치카치카 꾸러미’를 지원했다고 지난 2일 밝혔다.

이 꾸러미는 전동칫솔과 치약, 치실, 가그린 등 유아들에게 적합한 치위생용품 4종으로 구성됐다.

시는 아동들이 어려서부터 올바른 양치습관을 가질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리와 상담도 할 예정이다.

시는 이번 꾸러미 지원이 취약계층 아동이 충치를 예방하고 건강한 치아를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되는 것은 물론이고 아동 가정의 의료비 부담도 줄여줄 것으로 보고 있다.

전주시 복지환경국 관계자는 “다른 질환에 비해 구강질환은 사전예방이 충분히 가능한 만큼 건강한 구강습관이 생활화되도록 유아기 아이들에게 올바른 양치습관을 형성시키는 것이 필요하다"라며 “유아들의 구강 건강을 관리함으로써 학부모들에게는 치과 진료로 인한 경제적 부담을 해소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전주시 #취약계층 #건강한치아 #치아관리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