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건지산-동물원 산책로에 구름다리 놓는다.

- 도로로 단절된 산책로를 구름다리로 연결 연내 완공 예정-

작성일 : 2020-12-10 16:50 수정일 : 2020-12-10 17:28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전주 건지산 산책로와 동물원 산책로가 이달 말 구름다리로 연결된다.
 

건지산과 동물원을 잇는 구름다리 조감도


전주시는 지난 2018년 착수한 ‘건지산 소리로 산책로 연결사업’을 연내에 마무리한다고 9일 밝혔다. 건지산 산책로와 동물원 산책로를 구름다리로 연결하는 이 사업에는 총 사업비 22억 원이 투입됐다.

건지산과 동물원 산책로는 차도인 소리로로 분리돼 산책을 즐기는 시민들이 도로를 횡단해야 하는 불편이 있었다. 특히 이 구간은 도로가 경사지고 굽어 있는데다 교통량도 많아 사고 위험이 높다.

이에 시는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해 연장 60m, 폭 2.5m의 구름다리로 산책로를 연결하고 있다. 구름다리는 보행자뿐만 아니라 자전거도 통행할 수 있도록 완만한 경사로로 구축됐고, 밤에도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LED 보안등과 조명을 갖췄다.

시는 구름다리 설치로 건지산과 동물원을 연계한 둘레길이 조성돼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산책로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대현 전주시 전주시 천만그루정원도시과장은 “불편하고 위험했던 산책로를 개선해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안한 가운데 산책을 즐길 수 있게 됐다”면서 “향후 덕진공원과 연계한 관광 인프라로도 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전주시 #건지산 #동물원 #산책로 #구름다리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