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고교 무상교육 전면 실시

올해부터 고교무상교육 1학년까지 확대 운영

작성일 : 2021-01-08 17:19 수정일 : 2021-01-11 09:03 작성자 : 이상희 기자

전라북도교육청(교육감 김승환)이 올해 고교 전면 무상교육을 실현한다. 도교육청은 고등학교 2~3학년에 적용되던 무상교육을 올해부터 1학년까지 확대 운영한다. 고교 무상교육을 통해 학부모의 경제적 부담 경감을 통한 보편적 교육복지를 실현하고, 교육의 공공성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대상학교는 초·중등교육법상 고등학교·고등기술학교 및 이에 준하는 각종학교이다. 다만 입학금·수업료를 학교장이 정하는 사립학교는 제외된다.


먼저 입학금 및 수업료를 지원한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공·사립 고등학교 1학년 신입생 1만5,434명에게 1인당 평균 1만5,370원의 입학금 총 2억3,700만원을 지원한다.

또한 공·사립 고등학교 1~3학년 재학생 4만8,420명에게 1인당 평균 110만5,000원의 수업료 총 535억400만원을 지원한다. 학교운영지원비의 경우, 공·사립 고등학교 1~3학년 재학생 1인당 연평균 약 21만3,000원 총 103억1,300만원을 지원한다.


교과서비는 공·사립 고등학교 1~3학년 재학생 4만9,247명(특수포함)을 대상으로 정규 교육과정 교과서 구입 실비를 1인당 1회(전학생은 추가) 지원한다. 총 예산은 41억8,600만원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고교 무상교육을 통해 학부모의 경제적 부담을 최소화하고 보편적 교육복지를 실현해 나갈 것”이라며 “교육의 공공성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전했다.

이상희 기자 seodg1012@naver.com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고교무상교육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