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군, 치매가족 교육 프로그램 '헤아림‘ 운영

- 1월 20일부터 3월 17일까지 8회차에 걸쳐 진행 -

작성일 : 2021-01-26 13:13 수정일 : 2021-01-26 13:57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지난 20일 진행된 무주군 치매가족프로그램 '헤아림'


무주군이 치매환자를 둔 가족들을 대상으로 치매환자 가족교육 프로그램 ‘헤아림’을 운영한다고 지난 25일 밝혔다.

‘헤아림’은 가족들이 스스로 돌보는 능력을 향상시켜 치매환자를 돌보는 과정에서 스트레스를 완화시키기 위한 가족교실이다.

무주군치매안심센터는 이달 20일부터 오는 3월 17일까지 치매안심센터 배움터에서 치매환자 가족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한다.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소규모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주요 내용은 ▲치매알기 ▲돌보는 지혜 ▲치매알짜정보 ▲가죽공예 등의 주제로 단계별 진행된다.

또 8회차에 걸쳐 진행되며 치매에 대한 바른 이해를 비롯해 정신행동 증상과 치매 종류별 조기 증상, 치매 진단 및 치료와 관리, 부정적 태도 극복하기, 의사소통방법 학습 및 응용, 가족의 자기 돌보기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무주군치매안심센터는 지역사회에서 이용 가능한 치매 관련 서비스에 대한 정보를 제공, 향후 환자 관리에 대한 계획을 세울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보건행정과 박인자 치매안심팀장은 “치매환자를 보호하는 가족들이 치매환자를 돌보는 과정에서 예측할 수 없는 다양한 치매증상으로 인해 당황하거나 혼란스러운 상황을 경험하는 사례가 많다”라며 "치매환자 가족에게 치매와 돌봄에 대한 올바른 지식과 지혜를 제공하기 위해 가족교실을 마련했다“라고 했다.

교육관련 사항 및 치매관련 상담은 무주군치매지원센터(063-320-8601)로 문의하면 된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무주군 #치매 #치매가족 #헤아림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