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 전북대병원 부지 100% 토지보상 완료

- 2025년 개원 목표 -

작성일 : 2021-02-03 15:31 수정일 : 2021-02-03 16:13 작성자 : 문성일 기자

군산 전북대병원 조감도


군산전북대병원 부지에 대한 토지보상이 100% 완료되며 준공에 대한 기대감이 상승하고 있다.

군산시는 오는 2025년 준공 및 개원을 목표로 추진 중인 군산전북대병원은 103,497㎡ 33필지 토지를 100% 보상 완료했다고 3일 밝혔다.

부지매입 완료와 더불어 시는 전북대병원과 힘을 합해 오는 9월 중 도시계획시설 결정과 10월 중 도시계획인가를 거쳐, 12월 중 시공사업자 선정 및 공사를 진행해 2025년 개원을 목표로 추진할 계획이다.

군산전북대병원 건립 사업은 사정동 일원에 500병상 이상 상급종합병원급을 건립해 중증환자 및 응급환자 등 열악한 의료환경 개선하고 통합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한다.

백종현 보건소장은 “전북대병원과의 긴밀한 소통을 통해 시민의 요구도를 반영하고 신속한 행정절차 추진으로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군산 #군산전북대병원 #토지보상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