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전국 기초 지자체 최초 도보여행자 위한 표준관광안내체계 구축

- 버스타고, 걸어서 완주 여행하자 -

작성일 : 2021-02-09 15:17 수정일 : 2021-02-09 16:23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완주군이 전국 기초 지자체 최초로 대중교통 여행자, 도보 여행자를 위한 표준 관광안내체계 구축을 완료했다.
 

삼례 비비정에 설치된 관광안내판


9일 완주군은 지난 2018년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읽기 쉬운 관광안내 체계 구축’ 공모사업에 선정된 후 3개년에 걸쳐 표준 안내판 디자인부터 관광안내판 제작·설치까지 최종 완료했다고 밝혔다.

도보 및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개별 관광객을 위한 수요자 중심의 이번 사업은 여행자가 대중교통을 통해 도착한 첫 지점인 기차역, 버스터미널에서 관광지 인근을 거쳐 최종 관광지까지 이동 경로에 따라 안내정보를 달했다. 총 5개 유형의 안내체계를 구축한 것으로 이는 국내 유일 사례로 더욱 주목받고 있다.

완주군은 삼례문화예술촌권역, 소양권역(송광~오성, 위봉마을), 구이권역(모악산~술테마박물관) 등 군 주요 관광지 3개 권역에 86개 관광안내판을 설치했다.

관광안내판에는 한국어, 영어, 한자, 일어를 사용해 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편의도 고려했다.

또한, 태양광을 이용한 조명장비도 장착해 야간관광객들도 인식 가능하도록 했으며, 국내 최초 IoT 기반 태양광 LED안내판 원격 모니터링시스템을 도입해 효율적인 유지보수 관리에도 용이하도록 했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올해부터 2022년까지 완주방문의 해를 맞아 방문하는 관광객을 위한 다양한 편의 서비스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라며 “법정문화도시 조성을 기반으로 자연, 문화, 음식 감성 여행하기 좋은 새로운 관광도시로의 발돋움을 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완주군 #지자체 #도보여행자 #표준관광안내체계 #헬스케어뉴스

문화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