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노인일자리 활용 수돗물 안전 지킨다

- 28일 맑은물 지킴이 노인일자리 창출 업무 협약식 -

작성일 : 2021-04-28 15:18 수정일 : 2021-04-28 16:02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전주지역 어르신들이 수돗물 검사를 돕는 맑은물 지킴이로 나선다.

전주시와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전북지역본부(본부장 이해수)는 28일 전주시장실에서 ‘맑은물 지킴이 노인일자리 창출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

 

맑은물 지킴이 노인일자리 창출 업무 협약식


올해 처음으로 시행되는 ‘맑은물 지킴이’ 사업은 20명의 노인일자리를 통해 독거 어르신 2000여 명을 대상으로 수돗물 무료 수질검사, 수돗물 안정성 홍보, 수질이상 발생 시 대처 등을 지원하게 된다.

시는 다음 달부터 본격적인 지원에 나설 예정으로, 앞서 지난달 31일 원활한 점검을 위한 직무교육도 실시했다.

향후 시는 사업성과를 분석한 뒤 내년에는 장애인과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 계층 등으로 대상을 확대할 방침이다.

이해수 본부장은 “전주시와 협력해 양질의 노인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한 공동사업을 발굴하고 지역 어르신들의 일자리를 확대하기 위해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은 노인일자리 전담기관으로서 노인일자리 개발·보급사업, 조사사업, 교육·홍보 및 협력 사업, 프로그램 인증·평가사업을 담당하고 있으며, 전북지역본부는 지난해 7월 설립됐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전주시 #노인일자리 #취약계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