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병원, 제21대 병원장에 유희철 교수 임명

- 2021년 7월 30일부터 2024년 7월 29일까지 3년간 임기 수행 -

작성일 : 2021-07-30 09:06 수정일 : 2021-07-30 09:42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전북대학교병원 신임 병원장에 간담췌이식혈관외과 유희철(사진) 교수가 임명됐다.

전북대병원은 지난 29일 교육부가 지난 5월 14일 열린 전북대병원 제148차 이사회에서 임용후보자로 추천된 유희철 교수를 제21대 병원장으로 임명했다고 밝혔다.

임기는 2024년 7월 29일까지 3년이다.

제21대 전북대병원장에 임명된 유희철 교수는 전북대 의과대학을 나와 동대학에서 의학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충청 호남권 최초로 간종양 환자 등에게 로봇을 이용한 간 절제술에 성공해 화제를 모으는 등 외과 분야의 최고 권위자로 인정받고 있으며 각 분야의 최고 베스트 닥터를 소개하는 ‘EBS1 명의’편에 소개된 바 있다.

전북대학교 학생처장을 역임했으며 전북지역암센터 소장, 한국간담췌외과학회 이사장, 대한이식학회 상임이사 등으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전북대병원 #유희철 #헬스케어뉴스

의료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