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안전한 겨울나기 준비 끝~!

- 한랭질환 대비 응급실 감시체계 운영 -

작성일 : 2020-12-02 09:49 수정일 : 2020-12-02 10:35 작성자 : 문성일 기자

- 응급의료기관 20개소 응급실 감시체계 운영…발생상황 공유
- 한파특보 등 기상예보 수시 확인…내복, 장갑 등 예방수칙 당부


 

전라북도가 지난 12월 1일부터 내년 2월 말까지 한랭질환 대비 건강한 겨울나기를 위한 응급실 감시체계를 14개 시·군 및 응급의료기관 20개소와 함께 운영한다고 밝혔다.

한랭질환은 추위가 직접적인 원인이 되어 인체에 피해를 주는 질환으로 크게 전신성(저체온증), 국소성(동상, 침수병, 침족병, 동창 등)으로 분류하며, 만 65세 이상과 오전 시간에 많이 발생하는 특성이 있다.

이에 대비하여, 전북도는 한파 기간 응급의료기관에 내원한 환자 중 한랭질환자 발생현황을 모니터링하여 발생 추이와 취약집단 등 주요특성을 신속히 파악하고 정보공유(매일 16시, 질병관리청 공개)로 도민의 주의환기와 예방활동을 유도하여 건강피해를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전북도는 한랭질환이 심각한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지만 건강수칙을 잘 지키는 것만으로도 예방이 가능하므로 겨울철 한파특보 등 기상예보를 수시로 확인하여 내복, 장갑, 목도리, 모자 등으로 몸을 따뜻하게 하는 등 한랭질환 건강수칙을 준수하여 줄 것을 당부하였다.

특히, 고령자와 어린이는 성인보다 체온 유지 능력이 떨어지므로 한파 시 실외 활동을 자제하고, 심·뇌혈관 질환, 고혈압 등 만성질환이 있는 사람은 추위에 갑자기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는 등 무리한 겨울철 신체 활동을 피할 것을 당부하였다.

 

자료 - 질병관리청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전라북도 #겨울나기 #한랭질환 #헬스케어뉴스

의료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