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병원 폐질환유효성평가지원센터 개소

-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선정 -

작성일 : 2020-12-10 08:53 수정일 : 2020-12-10 09:42 작성자 : 문성일 기자

비대면으로 진행된 폐질환 유효성평가지원센터 개소식


전북대학교병원(병원장 조남천)은 지난8일 국민의 건강증진과 바이오헬스산업 육성을 위한 폐질환 유효성평가지원센터를 개소했다고 밝혔다.

전북대병원 임상연구지원센터 2층 새만금홀에서 진행된 이번 개소식은 코로나19 확산 영향으로 채한정 폐질환 유효성평가지원센터장의 인사말에 이어 김승수 전주시장 조남천 전북대병원장 권덕철 한국보건사업진흥원장 등 관계내빈의 축사가 온라인 중계시스템을 통해 송출되며 비대면으로 이루어졌다.

채한정 센터장은 ‘우수한 인적 인프라를 바탕으로 폐질환 관련 치료제 및 신약 물질 개발 등 연구에 수준 높은 성과를 이뤄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하며 ‘국내뿐만 아니라 국제적으로 좋은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2010년부터 신약·의료기기 분야 기초·중개연구 성과의 산업화 연계 강화를 위해 의료현장 중심의 병원 인프라를 활용한 질환별 센터를 선정하여 유효성평가서비스를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는 전북대학교병원(폐)을 비롯해 서울아산병원(암), 연세의료원(심뇌혈관 질환), 인하대병원(소화기질환), 가톨릭대학교병원(관절·면역 질환)이 선정됐다.

조남천 병원장은 "많은 분들의 노력으로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주관 사업에 선정된 것을 매우 축하드린다"라며 "폐질환 유효성평가센터가 폐질환 관련 치료제 및 신약 물질 개발 등 연구에 수준 높은 성과를 이뤄낼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전북대병원 #폐질환유효성평가지원센터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