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모바일 헬스케어’ 7월부터 시범운영

- ICT기술 활용해 군민 건강 챙긴다 -

작성일 : 2021-06-22 16:12 수정일 : 2021-06-22 16:47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완주군이 7월부터 ICT기술 활용한 모바일 헬스케어 사업을 시범운영키로 했다.


완주군이 군민들의 건강관리를 위해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모바일 헬스케어 사업을 시범 운영한다.

군은 22일 현대인의 식습관과 운동부족에 따라 심장질환, 뇌졸중, 당뇨병 등의 만성질환 이환율이 증가하고 있어 완주군 군민의 자가 건강관리 능력을 향상시키고자 ‘모바일 헬스케어 사업’을 7월부터 12월까지 6개월간 시범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업대상은 군에 거주하거나, 관내 직장을 둔 19세 이상의 성인 중에 혈압, 공복혈당, 허리둘레, 중성지방, HDL-콜레스테롤 중 1개 이상의 건강 위험요인을 가지고 있으며 모바일 앱을 활용할 수 있어야 한다.

군은 사업 운영을 위해 의사, 코디네이터, 간호사, 영양사, 운동전문가 등 5명의 전문인력을 구성했다.

대상자가 보건소에 처음 방문하면, 간호사가 혈액검사 및 신체계측 등의 검진을 실시하고 의사의 판단아래 대상자를 선정한다.

선정된 이에게는 스마트밴드(활동량계)가 지급되며, 영양사와 운동전문가의 상담을 통해 건강목표를 설정한다.

대상자는 스마트밴드와 모바일을 통해 운동일기와 식사일지를 기록하고, 기록된 건강행태와 건강상태 변화 등을 간호사, 영양사, 운동전문가가 주기적으로 모니터링해 모바일을 통해 맞춤형 건강상담을 제공한다.

대상자는 사업에 참여한 후 3개월, 6개월 차에 건강검진을 재실시하고 건강변화를 확인할 수 있으며, 참여우수자에게는 인센티브가 제공된다.

신청접수는 7월 5일부터 시작되며, 방문 전 전화예약하면 된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모바일 헬스케어 사업이 군민들의 만성질환 예방 및 관리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군민들을 위한 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완주군 #모바일헬스케어 #ICT기술 #건강 #헬스케어뉴스

의료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