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자원관리도우미 1,254명 긴급채용

- 재활용폐기물 고품질화, 일자리창출, 수거불안정 해소, 1석 3조 효과 -

작성일 : 2021-05-06 11:06 수정일 : 2021-05-06 11:51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전라북도가 자원관리도우미 1,254명을 긴급채용한다.

도는 지난 4일 코로나19 장기화로 1회 용품 사용량이 증가함에 따라, 올바른 분리‧선별을 도와줄 자원관리도우미 1천여 명을 긴급 채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자원관리도우미는 공동주택과 단독주택 등에서 발생하는 재활용폐기물(플라스틱·폐비닐 등)을 분리·선별하고, 주민을 대상으로 올바른 분리배출 방법을 계도·홍보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이번 재활용품 품질개선 사업인 자원관리도우미를 통해 투명페트병 분리배출 제도의 성공적 정착과 재활용품 고품질화 실현, 재활용품 수거대란 예방 등의 효과 외에도 공공일자리 확충을 통한 취업 취약계층 소득안정 등의 기대효과가 전망된다.

도는 1,254명의 자원관리도우미를 5월부터 채용 절차를 거쳐, 6개월간 현장에 배치할 계획이다.

또한 이번 사업에 국비 144억 원을 확보하며 전국 8,042명 중 15.6%의 비율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채용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채용은 14개 시군 홈페이지와 게시판, 채용사이트 등을 활용한 모집공고를 통해 5월부터 진행된다.

선발기준은 18세 이상의 근로 능력이 있는 사람으로 해당 시·군에 거주(주민등록 등재) 하는 신원이 확실하고 근면 성실한 지역주민으로 저소득층, 장애인 등 취업 취약계층에게 우선선발 가점이 부여된다.

급여는 월 210만 원 정도로 운영인력, 기간 등 시군 여건에 맞게 계획 수립 후 지급될 예정이다.

채용과 관련한 문의는 전북도 환경보전과(280-3512)나 각 시군 환경부서에 문의하면 된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전라북도 #자원관리도우미 #재활용폐기물 #일자리창출 #헬스케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