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무더위 그늘막 67개소 조기 운영

- 무더위쉼터 냉방기 점검도 마쳐 -

작성일 : 2021-05-10 16:08 수정일 : 2021-05-10 16:53 작성자 : 문성일 기자

완주군이 무더위 그늘막 67개소를 조기 운영한다.
 

설치 완료 후 운영되는 무더위 그늘막


군은 10일 기후 변화로 점차 폭염 일수가 증가함에 따라 여름철 폭서기를 대비해 관내 무더위 그늘막을 조기 운영한다고 밝혔다.

무더위 그늘막은 유동인구가 많은 주요 횡단보도 주변, 교통섬 등을 대상으로 설치하며 보행자들이 신호를 기다리는 동안 그늘을 제공해 여름철 무더위로부터 폭염 취약계층을 보호하는 역할을 한다.

군은 현재 67개소 무더위 그늘막을 지정 운영하고 있으며, 운영 기간 중 매주 1회 이상 정기점검과 태풍 및 호우 예보 시 수시점검을 하고 있다.

점검 시 오작동 및 훼손부분을 즉시 조치해 시민들의 보행과 통행에 불편함이 없도록 오는 9월 30일까지 운영 및 관리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여름철 폭염 특보 시에는 신속한 상황전파를 위해 긴급재난문자를 활용해 폭염정보를 안내하고, 폭염대비 행동요령을 홍보하여 주민들에게 편안하고 안전한 삶의 질을 제공할 예정이다.

현재 완주군은 지난 4월 26일 관내 무더위쉼터 289개소에 대하여 냉방기 일제 점검을 완료하였고, 점차 증가하고 있는 폭염일수와 고온에 대비하여 7~8월에는 살수차를 운영할 계획이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매년 폭염이 심해지고 있기 때문에, 앞으로도 지속적인 폭염저감시설을 확대 및 구축해 주민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하고 쾌적하고 시원한 여름을 지낼 수 있도록 돕겠다"라고 말했다.

 

문성일 기자 moon@healthcarenews.or.kr
"정확하고 빠른 전라북도 소식으로 지역공동체의 건강한 내일을 위한 건강한 정보를 전달드리겠습니다."
저작권ⓒ '건강한 인터넷 신문' 헬스케어뉴스(http://www.hcnews.or.kr)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완주군 #그늘막 #무더위그늘막 #무더위쉼터 #점검완료 #조기운영 #헬스케어뉴스